보청기란?

보청기는 난청인들이 잘 듣지 못하는 소리를 난청인의 청력에 맞게 증폭시켜 주어
청취력과 이해력을 향상시켜주는 청력보조기기입니다.

즉, 보청기는 난청이 있는 사람이 소리를 좀 더 확실하고 잘 듣게 도와줍니다.

보청기의 구성

보청기는 소리를 받아들이는 마이크, 들어온 소리를 크게 해주는 증폭기, 증폭된 소리를 내보내는 스피커(리시버), 그리고 전원을 공급하는 배터리로 구성되어 있습니다.

보청기는 집에 있는 오디오 시스템과 동일하다고 볼 수 있으며, 최첨단 청각 기술의 발달로 오디오 시스템과 동일한 기술을 작은 디지털 칩 안에 옮겨 장착시켜 다양한 형태와 사이즈의 보청기 제작이 가능하게 되었습니다.

img_sound3_2

  • 마이크: 소리를 받아들여 전기신호로 변환시켜주는 장치
  • 증폭기: 전기신호를 크게 증폭시켜주는 장치
  • 스피커(리시버): 증폭된 전기신호를 들을 수 있는 소리로 변환시켜주는 장치
  • 배터리: 위의 과정을 가능하게 하는 전원 공급장치

 

자료출처 : 스타키코리아 홈페이지

보청기 종류

보청기는 형태 및 사이즈와 착용방식에 따라 다양하게 분류됩니다.

img_sound3_3

img_sound3_4

img_sound3_5

img_sound3_6

img_sound3_7

img_sound3_8

img_sound3_9

img_sound3_11

img_sound3_10

img_sound3_12

 

자료출처 : 스타키코리아 홈페이지

보청기 적응

보청기를 착용했다고 해서 바로 소리를 잘 듣게 되는 것은 아닙니다.
보청기 전문가의 상담과 보청기 사용자의 청력 환경에 따른 보청기 적합 등 적응 기간을 통해 사용자는 보청기를 통한 소리 듣기에 익숙해지며, 보다 편안하고 자연스러운 소리 청취가 가능합니다.

img_sound3_13

  • 실내에서 착용하기 보청기 착용 첫 1주일 동안은 조용한 실내(집, 사무실 등)에서 착용시간을 조금씩 늘려가며 사용합니다.

img_sound3_14

  • 외부소리 경험하기 조용한 환경에 적응한 후에는 보다 폭넓고 다양한 소리 경험을 위해 소음환경(실외)에서 보청기를 사용합니다.

img_sound3_15

  • 인내심 갖기 보청기는 적응기간이 필요하니 처음부터 무리하거나 조급해 하지 마시고, 전문가의 조언에 따라 처음 1주일 정도는 하루 2~3시간씩만 착용하고 점차 사용시간을 늘려 가며 착용합니다.

img_sound3_16

  • 자신의 목소리와 친근해지기 보청기 착용 전과 후로 자신의 목소리를 비교해 보며, 보청기를 착용한 자신의 목소리에 익숙해지는 훈련이 필요합니다.

img_sound3_17

  • 그룹 대화하기 조용한 환경에서의 1:1대화가 익숙해졌다면, 3~4명과의 대화를 시도해 보시기 바랍니다. 처음에는 여러 사람이 모인 곳이나 식당에서의 대화소리가 소음과 같이 시끄럽게 들려 대화 내용을 잘 듣지 못할 수 있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여러 소리에 익숙해져서 점차 편안한 청취가 가능 합니다.

img_sound3_18

  • 전화하기 전화통화 시, 보청기를 착용하여 전화 대화소리에 익숙해지는 연습을 합니다.

    자동전화모드 : 전화기를 보청기에 가까이 대면 별도의 조절 없이 자동으로 전화모드로 변환됩니다.

    텔레코일 : 전화사용 시 메모리 버튼을 텔레코일 모드에 두고 사용하시기 바랍니다.

img_sound3_19

  • 일일 점검하기 보청기는 매일 점검하고, 정기적으로 청소, 관리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며, 이는 보청기 기능을 최대화 해주며, 수명을 연장시켜줍니다. 저녁에 주무시기 전에 보청기를 마른 천으로 닦은 후 배터리를 제거하여 습기제거제에 넣어 보관하여 관리하시면 보청기의 잔고장을 줄일 수 있습니다.

 

자료출처 : 스타키코리아 홈페이지

보청기 구입절차

img_sound3_20       img_sound3_21

img_sound3_22       img_sound3_23

img_sound3_25       img_sound3_24

 

자료출처 : 스타키코리아 홈페이지

양이착용

하나로 잘 보이십니까? 하나로 잘 들리십니까??

“보청기 양쪽으로
착용하세요!!!”

안경

외다리 안경으로는 잘 볼 수가 없습니다.
보청기도 마찬가지입니다.

양이착용의 효과

소리는 양쪽으로 들어야 정확합니다.
우리의 뇌는 양쪽 귀로부터 들어오는 소리를 균형 있게 들을 수 있도록 해줍니다. 두 귀의 기능이 매우 정상적일 경우,
양이 청취를 통해 뇌는 두 귀의 신호음을 마술처럼 혼합하여 하나의 소리 이미지로 만들고 소리의 방향을 알아냅니다.
양쪽 귀로 들을 때, 우리는 풍성하고 편안한 소리를 들을 수 있어 보다 정확하게 소리를 구분할 수 있으므로, 피로도 적으며 스트레스도 덜 받게 됩니다.

한쪽과 양쪽 보청기 착용 시 사용자의 만족도

파랑색 양쪽 보청기(%) 노랑색 한쪽 보청기(%) 회색 차이 없음(%)

     img_sound3_30        img_sound3_32

     img_sound3_33        img_sound3_34

     img_sound3_35        img_sound3_36

     img_sound3_37        img_sound3_38

     img_sound3_39        img_sound3_31

양이착용의 장점

  • 자연스러운 소리 전달로 보청기 한쪽 착용보다
    2배 이상 청취력 향상 및 만족도 개선
  • 더 크고 또렷한 청취로 단어나 문장의 정확한 인지 가능
  • 노인의 치매 예방과 사회활동 능력 향상
  • 청력기능 퇴화 방지
  • 소음환경에서도 정확한 청취 및 이해력 증가
  • 균형적인 소리전달로 편안한 청취 가능
  • 소리의 방향 구별 능력 향상
  • 피로 및 스트레스 감소
  • 이명 감소 및 예방
  • 거리 인식 능력 및 공간적 균형감 향상
  • 유소아의 경우, 풍부한 소리 전달로 언어 발달에 매우 효과적으로 작용

 

자료출처 : 스타키코리아 홈페이지

보청기 구입비 환급(청각장애인)

국민건강보험, 보청기 보조금 확대실시

  • 보청기 기준금액 131만원 중, 90% 지원(1,179,000원 환급) 기초생활 수급자 또는 차상위계층은 100% 지원
  • 구입일로부터 5년마다 1회, 보청기 구입비 지원
  • 15세 미만 아동의 경우, 양측에 구입비 지원

대상자

  • 국민건강보험에 가입한 사람 중 시·군·구에 등록된 청각장애인
  • 청각장애 등록증(복지카드) 소지자(1급 ~ 6급)

보청기 구입비 예시

* 국민건강보험법 시행규칙, 보건복지부령 제364호 인용.
2015-11-17 14;13;48
※ 정책특가형 제품은 위의 표에 설명된 것에 한함.
현행 국민건강보험법에 (2015년 11월 15일 시행)에 의하면 청각장애인으로 등록이 되었을 경우 1인당 5년에 한 번씩 보청기 최대1,310,000원 (차상위 계층의 경우 전액, 일반인의 경우 90%인 1,179,000원)을 지원해 주고 있습니다.

 

장애인등록증 발급과정

청각장애등급 판정을 받으신 분에 한하여 보청기 구입 시 혜택(보장구 환급)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.
장애인등록증을 발급받기 위해서는 아래와 같은 절차가 필요합니다.

(*이전에 발급되었던 장애인수첩은 위조 위험 등의 이유로 장애인등록증 및 복지카드로 대체되었습니다. 2003. 07 이후 시행)

img_sound3_26

보청기 급여 신청과정

보청기 급여를 수령하기 위해서는 국민건강보험공단 또는 거주지의 읍, 면, 동사무소에 신청하여야 합니다. 보청기 급여는 5년에 1회, 1대의 보청기에 한하여 의료보험 종류에 따라 최대 131만원까지 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.

보청기 급여 신청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.

건강보험 대상자의 경우

img_sound3_27

의료급여 수급권자(1종/2종)의 경우

img_sound3_28

보청기 급여 신청 시 첨부 서류
  • 보장구 처방전 (병원발급)

  • 본인 신분증, 장애인등록증, 도장, 통장사본 (개인준비)

  • 보장구 구입 영수증 (보청기 구입처에서 발급)

  • 보청기 급여비 지급 청구서 (보청기 구입처)

  • 보장구 검수 확인서 (병원발급)

청각장애 등급표

장애인복지법 제2조 및 시행규칙 제2조 제2항

(2013년 1월 기준)

청각장애 등급표
등급 장애기준
2급 두 귀의 청력 손실이 각각 90dB 이상인 사람 (두 귀가 완전히 들리지 않는 사람)
3급 두 귀의 청력 손실이 각각 80dB 이상인 사람 (귀에 입을 대고 큰소리로 말을 하여도 듣지 못하는 사람)
4급 1호: 두 귀의 청력 손실이 각각 70dB인 사람 (귀에 대고 말을 해야 들을 수 있는 사람)
2호: 두 귀에 들리는 보통 말소리의 최대 명료도가 50% 이하인 사람
5급 두 귀의 청력 손실이 각각 60dB인 사람 (40cm 이상의 거리에서 발성된 말소리를 듣지 못하는 사람)
6급 한 귀의 청력손실이 80dB 이상, 다른 귀의 청력 손실이 40dB 이상인 사람

 

자료출처 : 와이덱스코리아, 스타키코리아 홈페이지
댓글 남기기